병원소식

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


병원소식
Home

병원소식

병원소식

보도자료 | 무심코 먹은 감기약, 녹내장 유발할 수 있다고?

페이지 정보

20.03.09

본문

[보도자료]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        2020 39

 

무심코 먹은 감기약, 녹내장 유발할 수 있다고?

   녹내장 발병 위험인자 있는 사람들은 일반의약품 복용 주의해야

   약 복용 이후 안통, 두통 등 발생하면 급성 녹내장 의심, 빠른 내원 중요

 

일생에 한 번쯤 감기약을 먹어보지 않은 사람이 있을까? 그런데 감기약이나 멀미약 등 일상적으로 복용하는 일반의약품이 실명을 유발하는 대표적인 안과질환 가운데 하나인 녹내장과 연관성이 있어 주의를 요한다. 녹내장 위험인자를 보유하고 있는 사람의 경우 일반의약품 과다 복용으로 한 순간에 녹내장이 발병하기도 하는 것이다.

 

녹내장은 안압과 관련한 시신경 손상으로 인하여 시야 결손이 일어나는 질환으로, 세계 3대 실명질환에도 해당될 만큼 중증질환으로 분류된다. 일반의약품 중에서 녹내장을 유발할 수 있는 것은 항히스타민제 성분을 포함하고 있는 감기약, 알레르기약, 그리고 멀미약 등이 대표적이다.

 

항히스타민제는 동공 확대가 부작용으로 일어날 수 있다. 녹내장은 안압이 평상시보다 높아지면서 시신경이 손상되는 경우가 일반적인데, 동공이 확대되면 안구 내에 존재하는 액체인 방수가 빠져나가는 통로가 좁아지고, 안압이 높아질 수 있는 것이다. 그렇기 때문에 동공 확대가 곧 급성 폐쇄각 녹내장 발작으로 이어지는 경우도 있다.

 

요즘 유행하는 다이어트약 또한 이와 비슷한 발병 기전으로 녹내장이 발생할 수 있어 유의해야 한다. 다이어트약의 경우 토피라메이트(topiramate)라는 성분이 많이 사용된다. 본래 이 성분은 항경련제로 사용되는데, 부작용으로 식욕부진이 생기기 때문에 다이어트 약으로 널리 사용되고 있다. 토피라메이트 또한 항히스타민제와 비슷하게 눈 안쪽 구조물에 부종을 유발할 수 있다. 그리고 이 부종은 방수가 빠져나가는 통로 쪽의 전방각을 좁아지게 만들어 방수가 빠져나가는 것을 방해함으로써 안압 상승을 유발할 수 있고, 이로 인해 녹내장이 발병할 수 있는 것이다.

 

약 복용 이후 안압이 상승하는 폐쇄각 녹내장 발작이 일어나기까지는 하루가 걸릴 수도 있고 두 달이 걸릴 수도 있는 등 증상이 나타나는 기간은 천차만별이다. 어떠한 원인으로든 안압이 상승하게 되면 시신경에 손상을 줄 수 있기 때문에 사전에 주의해야 한다. 약물로 인한 안압상승의 위험인자가 있는 경우 일반의약품 복용 전에도 전문의나 약사에게 해당 사실을 알리는 것이 중요하다. 특히 일반적으로 감기약, 멀미약과 같은 약물 복용 후 안압이 상승할 위험이 높다고 판단되는 전방각이 좁은 폐쇄각 녹내장 환자의 경우에는 이러한 약들을 복용하는 것에는 상당한 주의가 필요하다.

 

건양의대 김안과병원 녹내장센터 정종진 교수는 건강을 위해 쉽게 복용할 수 있는 일반의약품이 어떤 위험 환자군에게는 오히려 녹내장을 유발할 수도 있다. 다만 모든 환자들에게 발생하는 것은 아니기 때문에, 일반의약품 복용 이후 안통, 두통, 메스꺼움, 충혈 등의 증상이 나타난다면 지체하지 말고 꼭 안과에 방문해야 한다고 당부했다.

 

#  #  #